태그 : 문화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이당 김은호, 그리고 세조 어진(!)을 담은 사진 한 장....그리고 사소한 발견

위의 사진은 1928년 창덕궁 신선원전에서 이당 김은호 (1892 ~ 1979)가, 그때껏 궁에 보존되어 오던 세조의 어진(!)을 이왕직의 주문으로 새로 이모해 그려내는 광경을 담은 것이다.1921년, 고종의 3년상이 끝난 후, 이왕직에서는 당시껏 전국 각지의 진전(眞殿)과 각 궁궐의 전각들에 퍼져 남아있던 역대 임금들의 어진들 대부분을 새로 한 곳에 ...

2013년 첫 근황 잡담......(좀 깁니다)

1. 말 그대로 2013년 첫 근황 잡담입니다. 이 블로그도 어느덧 햇수로 5년째입니다만 아직도 한산한데 이렇게라도 포스팅 수를 늘려야...(계속 이렇게 날로먹으면 안되는데 말이지요 ㅠ.ㅠ) 2.날이 미친듯이 춥군요. 덕택에 일요일부터 시작된 목감기가 아직도 가시질 않습니다. 그러고보니 크리스마스 날에는 데이트 끝나고 집에 돌...

12월 22일 답사에서 본 만해 한용운 심우장의 처참한 요즘 몰골...

지난 12월 22일 모처럼 성북동 일대를 대대적으로 답사했지요. 그런데 모처럼 찾아간 성북동의 만해 한용운 고택, 심우장 (서울시 기념물 제 7호)의 모습을 보니 정말 처참하기 이를 데 없었습니다. 대대적인 보수 공사를 한지가 딱 10년이 되는 때인데, 벌써 이렇게 되어버렸다니, 분명 특단의 조치가 조만간 필요할 듯 하군요.2003년 여름 보수...

최근 복원된 서울 성균관 명륜당의 모습 점검......

최근 간만에, 정확히 말하면 2012년 1월 이후 처음으로 서울 종로의 옛 성균관을 찾았다. 늘상 보면, 조선시대에 최고의 대접을 받았던 기관 치고는 그 잔존 건물들의 퇴락함이 안타깝기도 하고, 또 무척 볼썽사납기까지 했는데, 최근 성균관 명륜당에 대한 복원공사가 진행되었다는 얘기를 어렴풋하게 듣기는 했었다.2012년 1월 무렵의 성균관 명륜당. 우리에...

(짧은 선동글) 붕괴와 훼손에 직면한 경복궁 집옥재, 그 충격적인 실태

지난 6월, 이글루스 유저 푸른화염 님과 모처럼 경복궁에서 회동을 하고 경복궁 일대를 쭉 답사했습니다.올해 초부터 뵈올때마다 시내의 각종 유적지들을 같이 돌아다니며 그래왔듯, 경복궁 이곳저곳에서 보이는 눈꼴사나운 복원공사 및 보수공사, 그리고 형편없는 관리 실태들을 서로 보며 탄식을 쏟아놓던 중이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불현듯 눈에 들어온 엄청나고 충격...

남대문 복원 공사 짚어보기 - 1 - 남대문은 결국 현대 건축물이 되는가?

(이하 본 포스팅에 사용된 사진의 상당수는 문화재청 홈페이지에 PDF 파일로 올려져 있는 각종 보고서 문서파일에서 전재한 것들입니다. 무단 전제나 복사를 삼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관련 문제가 있을 시 즉각 조치하겠습니다.)<Prologue>최근 문화재청 홈페이지의 "문화재 도서" 코너에는 서울 숭례문 (이하 남대문) ...

(답사기+선동글) 아직도 한숨만 나게하는 덕수궁의 관리실태....

또 한바탕 선동글.지난 1월 28일, 여자친구와 함께 덕수궁을 답사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방문한지 거의 1년 반 가까이 되었던 터라서 새삼 다시 가서 달라진 것이 없나 살펴볼 생각이기도 했고, 또 개인적인 이유로 여자친구와 당분간 떨어져 지내야 하기에 (ㅠㅠ) 그 전에 이곳저곳 구경도 다니고 하는 김에 이곳도 가볼까 하는 생각이었습니다. 그런데 ...

남대문 복원 공사중단 관련 언론보도 단상

(기사링크) 숭례문 공사중단, 시공사-대목장 간 임금 단가문제 ‘목공사 못해!’아니, 내가 이럴 줄 알았다니까요.미천한 이 천학이 보기에 기사 내용에서 가장 핵심은 사실 이 부분인듯.문화재청은 "이번에 제기된 목공사 임금 단가 문제는 그동안 장인들이 익숙해져 있던 전동공구 대신 다소 낯선 전통도구를 사용해 전통기법으로 시공토록 함으로써 발생한 문제"라고...

1973년 덕수궁 휴게실로 쓰이던 시절의 덕수궁 정관헌....

현재 등록문화재 제 82호로 지정 관리되고 있는 덕수궁 정관헌. 1900년 무렵 러시아 건축가 사바틴의 설계로 처음 건립된 것으로 추정되는 초기 서양식 건축물입니다. 이 건물은 한 때 어진을 보관하는 곳이기도 했고, 그 이후에는 고종과 순종이 커피를 마신 휴게실 용도로 사용되었다고도 알려져 있습니다. 간결한 외관이지만, 난간과 바깥기둥 머리 장식등이 목...

암만 생각해도 이건 썩 좋은 생각이.....(궁궐 전각에서 회의를?!)

오늘 동사무소로 배달된 문화재청 홍보지, "월간 문화재사랑"을 봤습니다. 늘상 그래왔듯 이번달 호에도 사소한 디테일의 오류와 이것저것 그닥 맘에 들지 않는 기사들이 보이더군요. 뭐, 학술지가 아닌 관영 홍보용 잡지니까, 그럴수야 있겠습니다만. 헌데, 갑자기 정신이 확 아득해지는 광고란이 있더군요. 이렇게 생긴 광고란입니다.저는 모든 문화재를 시...
1 2 3